GEN Asia 집행위원회 초대 의장에 남민우 대표

[헤럴드경제=조문술 기자] 글로벌 기업가정신 네트워크(GEN·Global Entrepreneurship Network·회장 조너선 오트먼)는 ‘GEN Asia’를 설립키로 하고 초대 의장에 한국청년기업가재단 남민우 이사장(다산네트웍스 대표·사진)을 선임했다.

21일 재단에 따르면, 이날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GEC Bangkok에서 GEN Asia 집행위원회 출범식을 가졌다.

이 기구는 아시아지역 기업가정신 생태계 구축과 기업가정신 확산을 위한 협의체다. 남 이사장은 GEC Bangkok 행사에 앞서 중국, 일본, 인도, 태국, 베트남, 대만, 파키스탄, 미얀마, 싱가포르 등 10개국 집행위원회의 의장 선임절차를 거쳐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그는 GEN Asia 의장 자격으로 아시아 국가의 다양한 행사와 교류협력을 증진하기 위해 GEN Global 및 GEN 태국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남 의장은 “GEN Asia 집행위원회의 활동을 통해 아시아의 혁신과 기업가정신의 협력 플랫폼을 구축하겠다. 아시아 국가간 네트워크와 투자 등 다양한 활동을 이루어질 것이며, 우리나라가 아시아의 기업가정신 육성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GEN은 전세계 160개국 기업가정신 관련 기관들의 기업가정신 생태계 강화 및 공동 협력을 위한 네트워크로, 워싱턴 DC에 본부가 있다.

Posted on  by  in 

0 Comments

Submit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Subscribe To Our Newsletter

Join our mailing list to receive the latest news and updates from our team.

You have Successfully Subscribed!